[수학교수의 도박얘기] 베일속 신비왕국 에트루리아

바카라사이트 바카라사이트
카지노사이트 카지노사이트

[수학교수의 도박얘기] 베일속 신비왕국 에트루리아

댓글 : 0 조회 : 1066 추천 : 0 비추천 : 0

[수학교수의 도박얘기] 베일속 신비왕국 에트루리아


카지노




## 바카라 게임 외에 스포츠 도박의 '원조' 검투사 싸움도 유래 ##. 


♧ 카지노 게임 바카라의 유래에 관련해 언급한 에트루리아(Etruria) 

의 신비스러운 문화는 많은 사람들의 관심의 대상이 되어 왔다. '차타레 

이 부인의 사랑', '아들과 연인들' 등으로 유명한 영국의 소설가 로렌스 

(D.H.Lawrence)는 이 문화의 매력에 이끌려 폐렴으로 죽기 얼마 전 허약 

한 몸으로 그 유적지를 돌아본 후 "에트루리아의 유적지(Etruria Places)' 

라는 기행문을 남겼다. 그의 사후 출판된 이 책의 첫 페이지는 "페루지 

아(Perugia) 박물관에서 에트루리아의 유물을 처음 보는 순간 나는 본능 

적으로 에트루리아의 역사에 빠져버리게 되었다"라고 적고 있다. 


유럽 문화의 발상지는 고대 희랍이 유일한 듯 알려져 있지만 이와는 

다른 에트루리아 문명이 기원전 800년 경 이탈리아 중서부 지역에서 시 

작되었다. 에트루리아는 부족 중심의 사회에서 도시문화를 발달시켰고, 

곧로마를 지배하여 조그만 시골이었던 로마를 도시로 발전시켰다. 


이들은 기원 전 4,500년대에 부유하고 호탕한 생활을 즐겼으나, 로마 

가 점차 강성해지면서 로마에서 쫓겨났고, 끝내는 그들의 본거지 에트루 

리아도로마에게 점령당했다. 이들에 대한 기록은 모두 로마인들에 의해 

쓰여졌기 때문에 무덤속의 유물들이 보다 정확히 이들의 문화를 반영한 

다고 볼 수 있다. 


유물에서 발견된 이들의 문자는 그릇 컵 등에 새겨진, 아직도 해독하 

지 못하고 있는 짧은 문구들 뿐인데, 문자의 모양은 고대 희랍어와 비슷 

하나 희랍어와 라틴어가 속해 있는 인도·유럽 계열로는 분류되지 않는 

다. 한때 로마를 지배했고, 또 로마에서 불과 29㎞ 밖에 안떨어진 가까 

운 지역에 있었으면서도 라틴어와는 계열조차 다른 언어를 가졌다는 점 

을 흥미롭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다. 


이들이 어떤 경로를 거쳐 에트루리아에 정착하게 되었는지에 대해서도 

추측 이상의 설득력 있는 설명이 아직 없다. 이들의 언어가 소아시아 

(Asia Minor) 지방의 언어와 비슷한 점으로 보아 이들이 소아시아에서 

넘어온 사람들이리라고 추측하는 사람들도 있다. 


에트루리아 사람들의 생활 방식 또한 흥미로운 것들이 많다. 지난 번 

언급한 바와 같이 여자들에게 결혼 전까지는 매춘을 허용했다는 것은 다 

른 문화에서는 찾기 어려운 독특한 풍습이다. 유물들에 묘사된 그림에는 

에트루리아 여인들이 화려한 의상과 보석 등 많은 치장으로 아름답게 표 

현되어 있고, 남자들과 어울려 회식하는 장면도 많아 개방적인 사회였음 

을 쉽게 짐작할 수 있다. 


이들은 장신구에 대한 지대한 관심 때문이었는지 금속공예에 아주 뛰 

어났고, 금을 다루는 기술 중 하나인 그래뉼레이션(granulation)을 개발 

하여 완성시킨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오늘날 이탈리아가 세계의 금 목거 

리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것이 결코 우연이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에트루리아 사람들은 미래에 대한 관심이 유난히 많아 여러 가지 점 

술을 개발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새들의 나는 방향, 방식 등을 보고 점 

을 쳤는가하면 동물을 죽인 다음 간 등 주요 장기의 상태를 보고 앞일을 

예측하는 괴기한 방법도 썼다고 한다. 이들은 죽은 후의 세계를 더 중시 

했는지, 목조로 만들어진 건물들은 남아있는 것이 없지만 무덤은 오늘날 

까지 수천년을 견딜 수 있게 만들었다. 


이들의 장례식 또한 특이한 면이 있다. 의식의 하나로 둘 중 한 명이 

죽을 때까지 싸워 또 하나의 목숨을 희생하게 하였다. 이 관습이 후에 

로마에서 인기를 끌었고, 스포츠 도박의 원조(?)라고 할 수 있는 검투사 

(Gladiator)들의 처절한 싸움이 되었다고 한다. 


지리적, 시대적 차이(신라는 기원 전 50년경에 시작된 것으로 기억한 

다) 등을 고려하면 별 관계가 없겠지만, 신라의 천마총과 유사한 이들의 

무덤, 정교한 금관을 만들 수 있었던 신라시대의 금속 공예기술, 실라 

(Silla)라는이름의 초기 로마의 왕 등이 필자에게는 흥미롭다.

Hot

최근글